‘비긴어게인’, 아일랜드 편 마지막 버스킹 16일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비긴어게인' 아일랜드 마지막 버스킹 / 사진제공=JTBC

JTBC ‘비긴어게인’ 아일랜드 마지막 버스킹 / 사진제공=JTBC

‘비긴 어스’의 아일랜드 마지막 버스킹 모습이 공개된다.

16일 JTBC ‘비긴어게인’에서는 이소라, 유희열, 윤도현, 노홍철 네 사람의 마지막 아일랜드 여정이 그려진다.

지난주 아일랜드 골웨이에서 첫 버스킹을 어렵게 마치며 신인 버스커로 데뷔한 ‘비긴 어스’ 멤버들은 첫 공연에서 부족한 점을 보완하기 위해 밤늦게까지 맹렬히 연습하며 마지막 버스킹을 준비했다.

노홍철은 그런 뮤지션들을 도와주기 위해 직접 거리로 버스킹 장소를 찾아 나섰다. 늦은 시간까지 연습을 이어가는 세 사람을 가장 가까이에서 바라본 노홍철은 그들의 장비를 직접 세팅하거나 물건을 들어주는 등 매니저 역할을 자처했다.

윤도현은 더블린 악기점에서 즉석에서 불렀던 ‘투 파인드 유(To Find you)’를 마지막 버스킹에서 선보이기로 결심했다. 지난 슬래인 캐슬에서 가사나 연주부분에서 아쉬운 실수가 이어졌던 ‘투 파인드 유(To Find you)’를 다시 부르게 된 윤도현은 새벽까지 맹연습에 돌입했다는 후문.

모든 준비를 마친 골웨이의 마지막 날, 윤도현의 “우리는 프로젝트 밴드, 비긴 어스입니다(We are Project band Begin-Us)”라는 멘트로 버스킹이 시작됐다.

과연 ‘비긴 어스’ 멤버들의 마지막 공연은 어땠을지, 아일랜드 편 최종회는 오는 16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음주 23일 방송부터는 ‘비틀즈의 고향’ 영국으로 두 번째 버스킹 여행을 떠나는 ‘비긴 어스’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