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워너원 황민현 “8월 7일 고척돔에서 데뷔, 기대해 달라”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워너원 V앱 화면 캡쳐

워너원 V앱 화면 캡쳐

그룹 워너원이 첫 V앱을 통해 근황을 밝혔다. 고척돔에서 선보일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워너원의 황민현은 15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V앱 ‘워너원 1st LIVE <It’s 워너원 TIME!>’을 통해 근황을 묻는 질문에 “8월 7일 쇼케이스를 통해 워너원의 첫 번째 무대를 보여줄 예정이다”고 소개했다.

이어 “엄청 굉장히 큰 고척돔에서 무대를 할 생각에 떨리다.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까 기대 많이 해 달라”고 당부했다.

워너원은 강다니엘(MMO) 박지훈(마루기획) 이대휘(브랜뉴뮤직) 김재환(개인) 옹성우(판타지오) 박우진(브랜뉴뮤직) 라이관린(큐브) 윤지성(MMO) 황민현(플레디스) 배진영(C9) 하성운(스타크루)로 이루어진 그룹으로 지난달 종영한 엠넷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국민 프로듀서들의 선택을 받았다. 오는 8월 7일 정식 데뷔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