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소녀와 악몽 사이… 컴백 기대감 상승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드림캐쳐

드림캐쳐

그룹 드림캐쳐가 소녀와 악몽의 상반된 매력을 담아낸 티저 이미지 공개하고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드림캐쳐는 지난 14일 오후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에 미니앨범 ‘프리퀄(Prequel)’의 비포(Before)와 애프터(After) 버전 단체 이미지를 게재했다.

사진 속 드림캐쳐는 비포 버전에서 소녀의 발랄하고 아름다운 모습은 드러냈다. 애프터 버전에서는 악몽으로 분해 어두우면서도 묘한 매력을 표현했다.

드림캐쳐는 티저를 통해 기존 싱글에서 시도했던 상반된 콘셉트를 이어가면서 ‘프리퀄’에 담긴 판타지 스토리를 각 이미지 속 오브제에 녹여냈다.

티저 이미지의 경우 소녀에서 악몽이 된 콘셉트에 맞춰 기존에 콘텐츠를 공개했던 자정과 달리, 낮과 밤이 바뀌면서 어둠이 내려앉는 일몰 시간을 공개 시점으로 잡았다.

드림캐쳐의 콘텐츠 공개는 끝이 아니다. 향후 미스터리 코드와 트레일러, 뮤직비디오 티저 등 본격적인 미니앨범의 스토리를 유추할 수 있는 콘텐츠들이 예고됐다.

드림캐쳐는 오는 27일 첫 미니앨범 ‘프리퀄’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