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윤현민, 산만한 영어공부…책상정리만 한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나 혼자 산다’ 윤현민이 산만한 영어공부를 시작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윤현민이 영어 공부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윤현민은 영어공부에 앞서 책상 정리를 하고, 영어이름을 적는 등 본격적인 공부 전부터 산만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명사, 형용사 등을 보고 “무슨 뜻이지”라며 지루한 모습을 보였고 책 3권을 단숨에 바꿔 봤다.

이를 지켜보던 전현무는 “명사를 보는 순간 끝이다. 의미가 없다. 명사하다가 끝나니까 바로 회화를 해야한다”고 제안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