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가수’ 박나래·장도연, 복제가수로 첫 등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수상한 가수'

‘수상한 가수’

‘수상한 가수’에 박나래와 장도연이 출연했다.

14일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에서는 첫 번째 복제가수로 박나래와 장도연이 등장해 입담을 뽐냈다.

‘수상한 가수’는 대한민국 대표 인기스타들이 무명가수의 복제가수로 빙의해 환상의 무대를 꾸미는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무대 위 복제가수는 모든 대화를 무명가수에 100% 빙의해 진행했다.

박나래와 장도연은 델마와 루이스라는 닉네임으로 무대에 등장해 무명의 서러움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마마우의 ‘넌 is 뭔들’ 무대를 완벽하게 꾸몄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