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101’ 김용국·김시현, 첫 공식 팬미팅 1분 만에 매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 포스터 / 사진제공=춘엔터테인먼트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 포스터 / 사진제공=춘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김용국, 김시현의 국내 첫 공식 팬미팅 티켓이 매진됐다.

김용국, 김시현 소속사 춘엔터테인먼트는 14일 텐아시아에 “오후 8시 오픈된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의 티켓이 전석 매진됐다”고 알렸다. 이는 티켓이 오픈된 지 1분 만에 일어난 일이다.

춘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에 “김용국과 김시현이 연습생 신분에도 불구하고 이번 팬미팅 좌석을 전석 매진시키는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며 “팬들의 성원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현재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에 매진 중이다”라고 밝혔다.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는 미니 콘서트 콘셉트로 진행된다. 특별한 퍼포먼스 무대와 팬들과 추억을 쌓을 수 있는 다양한 코너들이 준비될 예정이다.

‘김용국&김시현 1st FANMEETING HELLO ’는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오는 29일 오후 7시에 열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