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이효리, 아이유와 산책 중 “사귀고 싶은 남자 있으면 데려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사진=JTBC ‘효리네 민박’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의 이효리가 아이유와 산책 중 “사귀고 싶은 남자가 있으면 이곳에 데려와”라고 조언했다.

이효리와 아이유는 손님들이 외출한 후, 청소와 설거지를 하며 민박집을 정리했다. 두 사람은 함께 휴식시간을 가지다 피곤함에 작업실에서 낮잠을 청하기도 했다. 낮잠을 자다 먼저 잠에서 깬 이효리는 아이유가 잠에서 깨지 않도록 배려했다.

이날 이효리는 아이유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산책로에 함께 가자고 제안했고, 아이유는 이효리와의 외출에 들뜬 모습을 보였다. 아름다운 제주 바다를 보며 산책하던 두 사람은 노을이 지는 모습에 잠시 앉아 휴식을 취했다.

이효리는 산책로에서 이상순과 가까워질 수 있었던 에피소드를 털어놓으며, 두 사람이 사랑에 빠지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에 아이유는 “사랑이 생기지 않을 수 없겠다”라고 감탄하며 뛰어난 제주 바다 풍경을 즐겼다. 이효리는 아이유에게 “사귀고 싶은 남자가 있으면 이곳에 데려와”라고 추천하기도 했다.

‘효리네 민박’은 오는 16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