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박진영 “남은 여생, 이 프로와 함께 하고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파티피플'

/사진=SBS ‘파티피플’

“제게 이보다 더 행복한 방송은 없다. 남은 인생 동안 이 프로그램을 하다가 삶을 마무리하고 싶다”

SBS는 지난 13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박진영이 MC를 맡은 신규 음악 토크쇼 ‘파티피플’의 1차 티저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박진영의 인터뷰로 시작됐다. 박진영은 “‘K팝스타’를 6년 동안 하면서 제가 여러분들에게 보여드릴 수 있는 게 다 바닥 난 것 같은 기분이었다. 새로운 걸 재충전할 시간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박진영은 “관객들은 물론이고 연예인들도 놀러 와서 보고 싶은 쇼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진 영상에서 박진영은 차에서 내려 한 클럽으로 들어섰다. 박진영은 자신의 이름을 건 쇼가 펼쳐질 장소를 둘러보며 “장난 아닌데? 예술인데요?”라며 연신 감탄사를 내뱉었다.

영상은 박진영이 “이 이상으로 행복한 방송은 저에게 있을 수가 없다. 저는 여생 동안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삶을 마무리 할 수 있으면 좋겠다”라며 “파티피플”을 외치는 것으로 마무리됐다.
‘파티피플’은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킨 가수이자 JYP엔터테인먼트의 수장인 박진영이 데뷔 25년 만에 최초로 단독 MC를 맡은 음악 토크 프로그램이다. 기존의 감성적인 음악쇼와 차별화된 오직 ‘박진영’만이 할 수 있는 트렌디하고 독특한 콘셉트의 쇼로 꾸며질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박진영은 프로그램의 진행 뿐 아니라 기획에서부터 무대, 음악까지 ‘프로듀서’로서 ‘파티피플’에 직접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진영은 “토요일 밤에 밖에 나가서 노는 분들보다 이 방송을 보시는 분들이 더욱 즐거울 수 있도록 만들어 드릴 것”이라는 각오를 밝혔다.

‘파티피플’은 오는 22일 밤 12시 15분에 첫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