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초고속으로 돌아온다… YG “7월 말·8월 초 목표”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위너

위너/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위너가 7월 말·8월 초 신보 발매를 목표로 작업 중이다. 4월 발표한 ‘더 페이트 넘버 포(THE FATE NUMBER FOR)’ 이후 약 4개월 만에 빠르게 돌아오는 것이다.

위너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14일 오후 텐아시아에 이 같이 밝히며 “위너는 현재 해외에서 신곡 뮤직비디오를 촬영 중”이라고 설명했다.

위너는 4월 타이틀곡 ‘릴리 릴리(REALLY REALLY)’로 음원 차트·음악 방송 프로그램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끌었다. 신곡으로 그 열기를 이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