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 日 솔로 투어 11회 추가 공연 확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대성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대성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빅뱅 대성이 일본 솔로 홀 투어 ‘디나쇼 볼륨원(D나SHOW Vol.1)’ 추가 공연을 확정지었다.

오는 8월 11일 치바현, 마이하마 앰피시어터 공연을 시작으로 투어 콘서트의 포문을 여는 대성은 후쿠오카, 오사카, 나고야, 사이타마, 시가, 치바, 도쿄, 코베 등의 지역을 포함 11회 공연을 추가했다. 처음 예상했던 관객 규모의 6배 웃도는 35만 여명 이상의 티켓 신청 쇄도로 성사된 것이다.

이로써 대성은 총 18개 도시, 39회 공연으로 8만 8000여 명의 관객을 동원, 자신이 일본에서 개최하는 최다 공연이 될 예정이다. 대성은 이번 홀 투어를 통해 그 동안 쌓아온 기량을 집대성해 보여줄 예정이다.

대성은 지난달 SBS ‘판타스틱 듀오2’에 출연, 오랜만에 흥 넘치는 모습을 뽐냈다. 대성은 자신의 히트곡 ‘날 봐 귀순’ 등을 선보이며 ‘국민 사위’로 등극하는 등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대성은 홀 투어 개최 이후 8월 27일 일본 최대 음악 페스티벌 ‘에이네이션 2017(a-nation 2017)’에 솔로로서 첫 출연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