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이 “강남과 열애, 드라마팀에 피해갈까 부인…죄송하다”(전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유이(왼쪽) 강남/사진=이승현 기자lsh87@

유이(왼쪽) 강남/사진=이승현 기자lsh87@

배우 겸 가수 유이가 강남과의 열애 소식에 대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유이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작스럽게 난 3개월 열애설이라는 기사에 당황스러워 저도 모르게 글을 올렸다.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정확히 말씀 드리면 서로 호감을 가진 지 얼마 되지 않아 3개월이라는 기사에 혹시 오빠에게 또 드라마팀에게 피해가 되지 않을까 싶어 글을 올렸다. 생각 없이 올린 점 죄송하다”며 앞서 강남과의 열애설을 부인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마지막으로 유이는 “이번 기회로 서로의 마음을 더 확인 했고 예쁘게 만나겠다”며 “지켜봐달라. 감사하고 다시 한 번 죄송하다”고 적었다.

이날 한 매체는 유이와 강남이 SBS ‘정글의 법칙’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유이는 직접 인스타그램에 열애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다. 이후 또 다른 매체를 통해 데이트 사진이 공개되자 입장을 번복하며 열애사실을 인정했다.

이하 유이 SNS 글 전문

갑작스럽게 난 3개월 열애설이라는 기사에 당황스러워 저도 모르게 글을 올렸습니다

다시한번 사과드립니다

정확히 말씀드리면 서로 호감을 가진지 얼마 되지 않아 3개월이라는 기사에 혹시

오빠에게 또 드라마팀에게 피해가 되지 않을까 싶어 글을 올렸습니다 ㅠㅠ

생각없이 올린 점 죄송합니다 ㅠㅠ

이번 기회로 서로의 마음을 더 확인 했고 예쁘게 만나겠습니다,,^^

지켜봐주세요~!!감사하고 다시한번 죄송합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