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이♥강남, 열애설 부인하더니 결국 인정 “3개월째 연애중”(종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유이(왼쪽) 강남/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 RD엔터테인먼트

유이(왼쪽) 강남/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 RD엔터테인먼트

유이와 강남이 입장을 번복하며 결국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강남의 소속사 RD엔터테인먼트는 14일 텐아시아에 “강남에게 확인한 결과 유이와 열애 중이다. 사귄 지 3개월 정도 밖에 안 된 터라 조심스러운 상황이다”라며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관계자는 “초반 열애설 입장이 불명확 했던 것은 서로의 입장차를 조율하는 데 시간이 걸렸다.  사생활 부분이라 조심스러웠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유이와 강남이 SBS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편에 함께 출연해 약 3개월 전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유이의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는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며 친한 동료일 뿐이다”라고 곧바로 부인했다. 강남 측은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다”며 다소 엇갈린 입장을 내놨다.

또 유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열애설을 직접 해명하기도 했다. 그는 “촬영 중 갑작스러운 전화에 너무 당황스럽네요. 강남 오빠랑 정글로 친해져서 밥도 먹고 다 같이 편하게 만난 적은 있습니다. 근데 그걸 무조건 다 열애로 봐주시면 슬퍼요. 여러분. 진짜 뭔가 제가 연인이 생기면 말하겠습니다. 지금을 열일중”이라며 한차례 더 부인했다.

하지만 한 매체가 두 사람의 데이트 사진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자 열애설은 재점화 됐다. 강남과 유이가 다정하게 포옹하는 모습이 담겨 있었기 때문. 이에 양측은 입장을 번복, 열애사실을 결국 인정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