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주’ 유승호, 허준호에 “편수회가 뿌리채 뽑혀 날아가는 걸 보게 될 것” 경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군주' 방송화면

사진=MBC ‘군주’ 방송화면

‘군주’ 유승호가 허준호와 기싸움을 펼쳤다.

13일 방송된 MBC ‘군주'(연출 노도철, 박원국 극본 박혜진, 정해리)에서는 세자 이선(유승호)이 대목(허준호)을 찾아가 경고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세자는 대목에게 “짐꽃환 해독제가 완성되었소. 이제 그대는 두번 다시 짐꽃환으로 세상을 겁박할 수 없을 것이요”라고 말했다. 이에 대목은 “다른 방도를 찾으면 됩니다. 1000년을 이어온 편수회입니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세자는 “오늘 편수회가 뿌리채 뽑혀 날아가는 걸 보게 될 것이오”라고 경고했고, 대목과 편수회를 추포할 것을 명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