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나큰 측 “루머 유포, 법적 대응”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크나큰/사진제공=YNB엔터테인먼트

크나큰/사진제공=YNB엔터테인먼트

그룹 크나큰이 허위사실 유포 및 악성 댓글에 법적으로 강경 대응할 방침임을 밝혔다.

크나큰은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를 중심으로 멤버의 열애·탈퇴 의혹이 제기돼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대해 소속사 YNB 엔터테인먼트는 13일 크나큰 공식 팬카페를 통해 “근거 없는 루머”라 일축했다.

이어 “당사는 자체 모니터링과 팬 분들의 제보를 통하여 허위 사실과 악성루머, 인신공격성 글 등의 게시글들을 확인해왔다”며 “악의적인 의도를 품고 당사의 아티스트의 명예와 이미지를 지속적으로 훼손시키고 있다. 더 이상 좌시하지 않고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한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행위 및 모욕행위’의 혐의를 두어 법적으로 강경 대응할 것”이라 경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