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수, 태국 첫 단독 팬미팅…’사랑에 보답’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지수 / 사진제공=프레인TPC

지수 / 사진제공=프레인TPC

배우 지수가 태국에서 첫 해외 팬미팅을 연다.

소속사 프레인TPC는 “지수가 오는 8월 5일 태국 방콕에서 ‘JISOO’s STORY IN BANGKOK’이라는 타이틀로 첫 해외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지수는 지난 4월 국내에서 두 번째 팬미팅을 개최했다. 당시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했고 객석에서 팬들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마련해 눈길을 끌었다. 지수는 이번 해외 첫 단독 팬미팅을 위해 다양한 코너와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지수는 SBS 드라마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JTBC ‘판타스틱’, ‘힘쎈여자 도봉순’과 영화 ‘글로리데이’를 통해 듬직하고 다정다감한 연하남의 모습부터 거친 청춘의 모습까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줘 국내외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소속사 관계자는 “지수가 데뷔 후 꾸준히 작품 활동을 펼친 것을 발판으로 해외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해외 팬들이 보내준 뜨거운 성원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해외 팬미팅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지수는 8월 4일 각종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와 기자회견 등의 스케줄을 소화하고 5일 오후 6시부터 태국 방콕의 쇼디시울트라 아레나(SHOW DC ULTRA ARENA)홀에서 팬들을 만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