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美 시애틀 뜨겁게 달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지드래곤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지드래곤이 지난 11일 월드 투어의 첫 북미 지역인 시애틀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드래곤은 이날 ‘하트브레이커(HEARTBREAKER)’, ‘소년이여’ 등을 비롯해 ‘디스 러브(THIS LOVE)’ ‘삐딱하게’ ‘무제’ 등을 연이어 불렀다.

또 그는 공연을 이어가며 무대 아래로 내려가 팬들과 가까운 거리에서 소통했고, 인터뷰 영상과 특수 효과를 통해 풍성한 볼거리도 제공했다.

지드래곤은 오는 14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솔로 투어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