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윤시윤, 이세영 남친으로 변신…세미에 복수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최고의 한방' / 사진제공=몬스터 유니온

‘최고의 한방’ / 사진제공=몬스터 유니온

KBS2 예능드라마 ‘최고의 한방’ 윤시윤과 이세영이 통쾌한 복수극을 펼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최고의 한방’에서는 우승(이세영)이 자신의 남자친구 윤기(이광수)를 빼앗은 친구 은아(세미)에게 복수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13일 공개된 사진에는 윤시윤, 이세영, 세미의 모습이 담겼다. 이세영의 손을 잡고 있는 윤시윤과 이를 바라보고 있는 세미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와 함께 흐뭇한 미소를 띠고 있는 이세영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는 원수가 된 옛 룸메이트 은아와 만난 현재와 우승의 모습이다. 현재는 우승을 위한 로맨틱 매너남으로 변신해 은아의 속을 뒤집을 예정이다.

유쾌한 복수극이 담길 ‘최고의 한방’은 이날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