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황승언 “남성잡지 화보, 콘셉트 회의에 직접 참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황승언이 남성잡지 표지모델로 나섰던 뒷이야기를 밝혔다.

황승언은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과거 화제를 모았던 남성잡지 화보에 대해 언급했다. 황승언은 “유명한 잡지에 표지 모델이라 찍겠다고 했는데 주변 반응이 이상했다.”며 “나중에 알아보니 외국과 달리 군인들이 주로 보는 잡지더라”고 말했다.

황승언은 “그래서 직접 잡지 기자를 만나 콘셉트 회의를 같이 했다. 수영복도 직접 골랐다”며 “원피스 수영복을 입겠다고 했는데 원피스 같지 않은 원피스였다”고 노출 수위가 상당히 높았음을 밝혔다.

이를 듣던 최민수는 “그 잡지 지금 갖고 있느냐”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인터넷에서 찾아보면 된다는 김구라의 말에 “잡지는 직접 손으로 넘겨보는 재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