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홍준표, ‘냄비받침’ 출연 확정…이경규 러브콜에 응답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왼쪽)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KBS2 '냄비받침'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보도국, 추미애 당대표 홈페이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왼쪽)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KBS2 ‘냄비받침’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KBS 보도국, 추미애 당대표 홈페이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냄비받침’ 이경규 인터뷰집의 대미를 장식한다.

KBS2 ‘냄비받침’ 제작진은 12일 “추미애·홍준표 대표가 각각 18일, 25일 방송에 출연해 ‘이경규 정치인 인터뷰’의 마지막을 장식한다”고 말했다.

추미애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후보 시절을 최전방에서 동행했던 인물이다. 강력한 리더십과 당당함으로 ‘추다르크’(추미애+잔다르크의 합성어)란 별명을 갖고 있는 추 대표가 19대 대선의 숨은 뒷이야기를 전할지 시선이 집중된다.

홍준표 대표는 지난 6월 ‘냄비받침’ 제작발표회 당시 이경규가 공개적으로 러브콜을 보내 첫 방송 전부터 그의 출연 여부에 관심이 쏠렸다. 또 지난 ‘냄비받침’ 2회에서 대선 후보 시절 홍 대표의 마크맨(전담 기자)은 “너무 솔직한 스타일이라 감정을 숨기지 못한다”고 밝힌 것으로 미뤄볼 때 이경규와 홍 대표의 만남은 어떤 인터뷰보다 솔직하게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냄비받침’ 제작진은 “추미애 대표와 홍준표 대표의 출연으로 이경규의 ‘정치인 인터뷰’가 마무리 된다”며 “대한민국 막강 정치 파워를 지닌 두 대표의 서로 다른 매력이 총망라될 방송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냄비받침’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