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은 사랑한다’ 임윤아, 암벽등반부터 잠입까지… 몸 사리지 않는 열연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MBC '왕은 사랑한다'/사진제공=유스토리나인

MBC ‘왕은 사랑한다’/사진제공=유스토리나인

MBC 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의 임윤아가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예고했다.

오는 17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하는 MBC 새 월화특별기획 ‘왕은 사랑한다’(감독 김상협, 작가 송지나)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 송지나 작가와 김상협 PD가 의기투합했으며, 임시완-임윤아-홍종현-오민석-정보석-장영남 등이 출연한다.

극 중 임윤아는 거부의 딸이지만 정체를 숨기고 사는 은산 역을 맡아 다채로운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 거센 눈바람이 불어도 아랑곳하지 않고 험난한 산길을 거침없이 오르는 등 역동적인 움직임을 선보인다.

이어 어두운 밤에 자세를 낮추고 바위 뒤에 딱 붙어서 고개만 빼꼼 내밀고 누군가를 미행한다. 또한 건장한 남자들 사이에서 홍일점으로 보격구(말을 타지 아니하고 걸어 다니면서 하는 격구)를 하며 자신의 앞에 방어벽을 세우고 있는 사람들을 뚫고 지나가 한 골을 넣을 것 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

단검을 손에 쥐고 공격 태세를 취하고 있는 모습 역시 눈에 띤다. 그는 누구를 향해 매서운 눈빛을 뿜어내고 있는 것일까? 뛰어난 미모에 무예까지 출중한 은산의 다채로운 매력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왕은 사랑한다’는 동명의 인기 소설을 원작으로 한 팩션 멜로 사극이다. 오는 17일 오후 10시 첫 방송.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