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컴백’ 지코 “블락비 멤버들, 내 버팀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블락비 지코가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CGV에서 열린 두 번째 솔로 미니앨범 '텔레비전(TELEVISION)' 발매 기자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그룹 블락비 지코가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CGV에서 열린 두 번째 솔로 미니앨범 ‘텔레비전(TELEVISION)’ 발매 기자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솔로로 컴백하는 지코가 소속그룹 블락비를 “서로에게 버팀목이 되는 팀”이라고 소개했다.

지코가 12일 오후 6시 미니 2집 ‘텔레비전(TELEVISION)’을 발표하고 솔로로 활동한다. 이에 앞서 서울시 마포구 동교동 CGV 홍대점 지코관(1관)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취재진을 만났다.

지코는 우선 팀에 대해 “저에게 처음으로 공동체 의식과 책임감을 가져다줬다”고 운을 뗐다. 이어 “멤버 각자가 서로에게 버팀목이 되어주고 있다. 저에게 의미가 남다른 존재”라고 보탰다.

실제 지코의 솔로 신곡 ‘아티스트(ARTIST)’ 뮤직비디오에는 멤버 유권이 특별 출연했다. 이에 대해서는 “‘아티스트’의 안무와 뮤직비디오 콘셉트가 정해지자마자 ‘이건 유권과 함께 해야겠다’라고 생각했다”라면서 “유권 군에게 요청하자 스케줄을 조정하면서까지 흔쾌히 승낙했다. 재미있게 촬영했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유권이 지코와 호흡을 맞춘 ‘아티스트’의 뮤직비디오를 비롯한 지코의 신보 전곡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