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학교’ 김희철 “‘아이돌아이가 되자’, 학생들이 정한 급훈”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 컨벤션센타에서 열린 Mnet '아이돌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1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 컨벤션센타에서 열린 Mnet ‘아이돌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Mnet ‘아이돌학교’의 급훈을 소개했다.

김희철은 12일 서울 영등포구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Mnet ‘아이돌학교’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우리 급훈은 ‘아이돌아이가 되자’다”며 “절대 내가 정한 것이 아니다. 학생들이 직접 정한 급훈이다”고 밝혔다.

김희철은 “아이돌인 아이가 되자는 의미와 아이, 돌아이가 되자는 중의적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돌아이가 부정적인 의미만 있는 것이 아니지 않느냐. 열정적인 사람이 되자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아이돌 학교’는 오는 13일을 시작으로 11주 동안 목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