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엔터, “김용국 JBJ 합류 확정…활동 적극 지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용국 / 사진제공=엠카운트다운

김용국 / 사진제공=엠카운트다운

JBJ 멤버 김용국의 소속사 춘 엔터테인먼트가 김용국의 JBJ 활동을 적극 지원한다고 말했다.

춘엔터테인먼트는 12일 텐아시아에 “김용국이 JBJ에 합류하는 것이 맞으며, JBJ 7인 완전체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JBJ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연습생 중 팬들이 뽑은 가상의 드림팀이다. ‘정말 바람직한 조합: Just Be Joyful’의 약자이며, 타카다 켄타, 김용국, 김상균, 김동한, 노태현, 김태동, 권현빈이 가상 멤버로 꼽힌다.

JBJ / 사진제공=노태현 인스타그램

JBJ / 사진제공=노태현 인스타그램

복수의 가요관계자들에 따르면, JBJ는 9월 중순에서 말에 가요계 데뷔를 논의 중이다. 또한 로엔엔터테인먼트 산하 레이블사인 페이브엔터테인먼트와 Mnet 또한 JBJ 데뷔에 대해 매우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용국은 JBJ 활동과 함께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하차했던 김시현과의 데뷔 활동 또한 준비 중이다. 이에 춘엔터테인먼트는 “김용국과 김시현이 유닛활동을 하게 된다면 JBJ 활동과  중복되지 않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