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아이피’ 이종석, 국가도 법도 통제 못한다… 파격 변신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브이아이피' 예고편

‘브이아이피’ 예고편

영화 ‘브이아이피'(감독 박훈정)가 1차 예고편을 공개하고, 이종석의 파격 변신을 알렸다.

‘브이아이피’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이를 은폐하려는 자, 반드시 잡으려는 자, 복수하려는 자,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드라마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대한민국 국정원 요원 박재혁(장동건), 경찰청 형사 채이도(김명민), 북한의 보안성 공작원(박희순), 미국의 CIA 관계자 폴(피터 스토메어)까지 국가 조직을 대표하는 인물들의 박진감 넘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어 그들 모두가 원하는 인물 VIP 김광일(이종석)을 둘러싼 사건의 전말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특히 국정원 간부 역할 박성웅의 “지금 그 새끼가 범인이면 안 되는 거잖냐”라는 대사가 의미심장하다.

국가도 법도 통제하지 못하고 누구도 건드릴 수 없는 VIP 김광일은 아주 짧은 시간 등장함에도 불구하고 강한 존재감으로 화면을 장악한다. 영상의 말미에서 뒷덜미가 잡힌 채 짧게 비웃는 VIP 김광일의 모습에서 이종석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강렬한 변신을 확인할 수 있다.

‘브이아이피’는 ‘신세계’ 박훈정 감독의 새로운 작품으로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등 충무로 베테랑 배우들과 함께 생애 첫 악역 변신에 나선 20대를 대표하는 이종석의 열연이 펼쳐질 전망이다. 오는 8월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