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보, 2년 만의 컴백…25일 새 미니앨범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터보가 오는 25일 컴백한다. / 사진제공=더터보컴퍼니

터보가 오는 25일 컴백한다. / 사진제공=더터보컴퍼니

그룹 터보가 3인조 완전체로 컴백한다.

소속사 더터보컴퍼니는 12일 “터보(김종국·김정남·마이키)가 오는 25일 새 미니앨범 발매하고 가요계로 돌아온다”고 알렸다.

관계자에 따르면 터보는 기다려준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터보의 색깔이 드러나는 음악·자켓·뮤직비디오 등을 만들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올 여름 치열한 가요계에서 터보의 저력을 보여겠다는 계획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수록곡 모두 타이틀곡이란 평가를 들을 정도로 좋은 노래로 앨범을 채웠다”며 “오랜만에 컴백하는 만큼 팬들에게 다양한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1995년 데뷔한 터보는 ‘나 어릴적 꿈’, ‘검은고양이’, ‘트위스트 킹’, ‘러브 이즈(Love Is…)’, ‘회상’ 등 수많은 히트곡들로 국민적인 사랑을 받았으며, 지난 2015년 12월에는 데뷔 20주년 기념 앨범 ‘AGAIN(다시)’을 들고 14년 만에 컴백해 화제를 모았다.

2년 만에 다시 뭉친 터보의 새 미니앨범은 오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서도 발매된다. 또 오는 9월 2~3일 우리금융아트홀에서 열리는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대구·성남·대전 등에서 전국투어를 개최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