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조동아리X이효리, 레전드 예능 ‘여걸식스’ 부활…디비디비딥 도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해피투게더3' 이효리 / 사진제공=KBS

‘해피투게더3’ 이효리 / 사진제공=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이효리가 지난 방송을 능가하는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는 13일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지난주에 이어 이효리가 출연한 ‘전설의 조동아리’를 방송한다. ‘해투’ 제작진은 “이효리가 지난주에 이어 맹활약을 펼친다”고 귀띔했다.

먼저 새 코너 ‘마음의 소리’가 전파를 탄다. ‘마음의 소리’는 조동아리 멤버 유재석·김용만·지석진·김수용·박수홍과 이효리가 서로를 향한 속마음을 익명의 댓글로 다는 코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효리는 주변을 압도하는 발군의 댓글 제조 실력을 선보여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효리는 이날 주황색 티셔츠를 입은 김용만을 향해 ‘김용만 옷 뭐냐 귤이냐?’라는 댓글을 달아 시작부터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다크서클의 아이콘’ 김수용에게 ‘김수용 선글라스 쓴 거 어디꺼냐 궁금’이라는 댓글을 남기는 등 재기발랄 하면서도 밉살스러운 댓글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이효리는 유재석·지석진·박수홍을 향해서도 허를 찌르는 댓글을 선사, ‘프로베댓러(베스트 댓글을 쓰는 사람)’에 등극했다. 유재석은 “효리야 너 제주도에서 댓글 달고 지냈니?”라며 이효리의 제주 생활에 의구심을 드러내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조동아리와 이효리는 레전드 예능 ‘여걸식스’를 재현할 예정이다. ‘여걸식스’는 KBS2 ‘해피선데이’에서 2005년부터 2007년까지 선보였던 코너로 MC 지석진 외 이경실·조혜련·이혜영·강수정·정선희·전혜빈·최여진·현영·이소연·정선경 등 수많은 여성 예능인들이 활약했던 원조 걸크러시 버라이어티다. 특히 ‘디비디비딥’, ‘쥐를 잡자’ 등의 게임이 전 국민적인 인기를 끌며 코너의 인기를 견인하기도 했다.

이효리는 제주도에서 전학 온 ‘날라리 전학생’으로 변신해 조동아리 멤버들을 쥐락펴락했다. 나아가 이효리는 본 게임인 ‘디비디비딥’에서도 갖가지 꼼수를 동원한 시간 벌기 작전을 펼치며 대결상대인 ‘마스터’를 혼란에 빠뜨렸다.

‘해투’ 제작진은 “조금도 녹슬지 않은 이효리 씨의 예능감에 제작진도 감탄했다. 지난주는 몸 풀기에 불과하다. 조동아리와의 케미 역시 한층 빛을 발할 것이다. 기대하셔도 좋다”고 자신했다.

‘해피투게더3’는 1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