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안희정 “문재인 대통령에 뽀뽀 당시 취하지 않았다” 해명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안희정/사진=KBS2 '냄비받침' 방송화면

안희정/사진=KBS2 ‘냄비받침’ 방송화면

안희정 충남지사가 대선 개표날 뽀뽀 사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KBS ‘냄비받침’에는 안희정 충남지사가 출연했다.

이날 이경규는 안희정에게 “경선 끝나고 어떻게 지냈나?”라고 물었다. 이에 안희정은 “경선 끝나고 슬프게 지냈다”라며 “이제는 말할 수 있다”고 모든 것을 털어 놓겠다고 말했다.

이어 안희정은 대선 개표날 문재인 대통령에 뽀뽀를 해 화제를 모았던 것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술을 안 마셨다고는 안 했다”라며 “당시 취하지는 않았고, 사실 참모들과 개표 방송을 보다가 맥주 한 캔을 마셨다”고 털어놨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