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녀’ 주원·오연서, 현재와 닮은 과거 인연 공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사진=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SBS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주원과 오연서, 이들의 첫 만남은 다리 위가 아니었다?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 측은 11일 견우(주원)와 혜명공주(오연서)의 어린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과거 남다른 인연이 있었다는 사실을 추측할 수 있다. 특히 두 사람이 나란히 마주한 장면부터 견우가 혜명을 업어주는 순간까지 성인이 된 모습과 함께 오버랩되며 아련함을 더하고 있다.

과거와 현재 모두 닮아 있는 견우와 혜명이 다시 재회하게 된 배경에도 관심이 쏠린다.

또 1회 방송에서 견우가 다리 위에서 떨어질 뻔한 그녀를 구해준 것이 결코 우연이 아닌 인연이었다는 것이 증명된 셈. 이들 사이에 어떤 연결고리가 있는지, 다시 만난 이후 서로를 알아보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엽기적인 그녀’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