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귀화, ‘나쁜 녀석들2’ 출연 확정… ‘악역 중의 악역’ 변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최귀화/사진제공=원앤원스타즈

최귀화/사진제공=원앤원스타즈

배우 최귀화가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이하 ‘나쁜 녀석들2’)에 출연한다.

11일 최귀화의 소속사 원앤원스타즈는 최귀화가 ‘나쁜 녀석들2’에 주연급으로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최귀화는 ‘나쁜 녀석들2’에 하상모 역으로 출연한다. 철저한 자본주의 사고를 지닌 인물로 무자비하게 사업을 벌이고 지독하고 악랄하게 이득을 취하는 악역 중의 악역이다.

최귀화는 tvN 드라마 ‘미생’에서 박대리로 눈도장 찍은 이후 영화에서 굵직한 캐릭터로 존재감을 키워왔다. 최근 합류한 SBS 드라마 ‘조작’에 이어 ‘나쁜 녀석들2’에서는 주연급으로 우뚝 서 그간 쌓아온 탄탄한 내공을 입증했다. 특히 ‘나쁜 녀석들2’에서 최귀화는 이전에 볼 수 없던 가장 세고 악독한 모습으로 파격 변신해 새로운 면모를 그려 낼 예정이다.

‘나쁜 녀석들’ 지난 시즌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극적 전개와 배우들의 소름 돋는 연기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응원을 끌어냈다. 이에 따라 시즌2에 대한 기대감 또한 높다. 박중훈, 주진모, 엄태구 등 연기파 배우들과 충무로의 새로운 ‘믿고 보는 배우’ 최귀화가 주연급 대열에 합류해 시너지를 급상승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최귀화는 ‘택시운전사’ ‘일급비밀’ ‘범죄도시’ ‘원더풀라이프’ 등 하반기 영화 개봉도 앞두고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