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6’ 우승자 박현진, 스타쉽과 전속계약…케이윌·우주소녀와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팝스타6' 우승자 박현진이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K팝스타6’ 우승자 박현진이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 사진제공=SBS

SBS ‘K팝스타6’ 우승자 박현진이 스타쉽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11일 “SBS ‘K팝스타6’에 출연했던 박현진이 전속계약을 맺고 스타쉽에 본격적으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스타쉽은 이어 “박현진은 뛰어난 능력과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가수”라며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타쉽에 따르면 데뷔 시기는 미정이다. 스타쉽은 “최선의 방향으로 논의해 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박현진은 김종섭과 ‘보이프렌드’라는 팀으로  ‘K팝스타6 더 라스트 찬스’에서 우승했다. ‘보이프렌드’는 무대마다 놀라운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고 역대 오디션 프로그램 사상 최연소 우승자로 이름을 올렸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