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차은우, 동생 생각에 울컥 “사랑한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안녕하세요' 캡처

/사진=KBS2 ‘안녕하세요’ 캡처

‘안녕하세요’ 아스트로 차은우가 친동생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KBS2 ‘안녕하세요’에서는 아스트로 차은우, 문빈과, 배우 김응수, 개그우먼 김민경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8년 동안 대화를 나누지 않은 형제에 대한 사연이 소개됏는데, 차은우가 특히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차은우는 “제 동생이 중국 유학 중인데 오늘 귀국했다. 마중은 못 나갔다”면서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그는 사연의 주인공이자 두 아들을 둔 어머니에게 “똑같은 사랑을 주시지만, 저도 형으로서 부모님이 형에게 더 신경써줄 때가 있다는 것을 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형에게는 “그만큼 형이 동생을 더 사랑해 달라”고도 덧붙였다.

차은우는 마지막으로 동생을 향해 “사랑한다”며 영상 편지를 남겼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