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백의 신부’ 남주혁, 광고 속 정수정 발견 “무라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하백의 신부 2017' 캡처

/사진=tvN ‘하백의 신부 2017’ 캡처

‘하백의 신부 2017’ 남주혁이 전광판 광고에서 정수정을 발견했다.

10일 방송된 tvN ‘하백의 신부 2017’에서는 하백(남주혁)과 남수리(박규선)가 고층 빌딩을 금으로 착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남수리가 넋을 놓고 고층 빌딩을 올려다 보는 동안 남주혁은 빌딩 벽면에 달린 전광판 광고에 시선을 뺏겼다.

그 안에 무라(정수정)의 모습이 나타난 것. 무라가 인간 세계에서 톱스타가 된 것을 모르는 하백은 남수리에게 “무라가 저기 있다”고 외쳤으나 이내 광고가 끝났고, 무라 대신 그래픽만 화면에 나타나자 어리둥절한 모습을 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