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유회승 “‘내꺼 하자’ 입술 쓸기, SF9 주호에게 배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보이는 라디오

/사진=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보이는 라디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참가 연습생 유회승이 프로그램 경연 무대에서 선보인 제스처에 대해 해명했다.

10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이하 영스)’에는 권현빈, 우진영, 유회승, 이건희가 출연했다.

이날 유회승은 ‘프로듀스101’ 시즌2 중 경연 곡 ‘내꺼 하자’ 무대에서 고음 파트 후 입술을 쓸어내리는 제스처를 취했던 데 관한 비하인드를 전했다.

그는 “같은 소속사 SF9 주호가 ‘나는 무대에서 이렇게 한다’라는 조언을 해줘서, 고민 끝에 입술 쓸기를 하게 됐다”고 정황을 설명했다.

이어 유회승은 “(무대에서) 진지했다. 다들 멋있다고 생각할 줄 알았는데, 무대가 끝나고 내려왔더니 (유)경목이 형이 ‘너 대박 웃겼어’라고 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다른 연습생들 역시 “고음 파트 잘해서 멋있다고 생각했는데 갑자기(입술을 쓸었다)”라며 말을 잇지 못해 웃음을 더했다.

유회승은 이날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회심의 ‘입술 쓸기’를 다시 한 번 선보이기도 했다.

유회승은 최근 소속사 밴드 엔플라잉 합류를 결정지었다. 엔플라잉의 메인보컬로 데뷔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