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스’ 이건희·우진영 “‘프듀2’ 순위, 정신적 압박”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보이는 라디오

/사진=SBS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 보이는 라디오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참가 연습생 이건희와 우진영이 프로그램에 임하며 느낀 고충을 토로했다.

10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이국주의 영스트리트(이하 영스)’에는 권현빈, 우진영, 유회승, 이건희가 출연했다.

이날 이건희는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하며 힘들었던 것으로 순위의 압박감을 꼽았다. 그는 “육체적으로 힘든 것보다 순위 때문에 주변 사람들이 스트레스 받는 모습을 보는 것이 힘들었다”고 설명했다.

우진영 역시 “정신적인 압박감이 있었다. 언제 정리될지 모른다는 점이 힘들었다”고 덧붙였다.

권현빈, 우진영, 유회승 이건희 등은 ‘프로듀스101’ 시즌2 최종 11인에는 아쉽게 들지 못했으나 최근 인터뷰, 화보, 예능 프로그램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