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 “마지막까지 알찼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문화창고

/사진=문화창고

조정석이 첫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조정석은 지난 5월 서울을 시작으로 대만, 태국, 일본까지 팬미팅 ‘The Room’을 통해 총 4개국의 팬들을 만났다.

그는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통해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함께 되돌아볼 수 있는 무대와 코너, 현장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퍼포먼스로 좌중을 압도하며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했다.

지난 8일 열린 일본 팬미팅은 도쿄 토요스 핏(Toyosu PIT)에서 오후 3시와 7시 두 차례 펼쳐졌다. 회차별로 구성을 달리 해 이색적인 재미를 더했다. 조정석이 3년 전 생애 첫 팬미팅을 가졌던 일본은 남다른 의미가 있는 곳이어서 애틋함을 감추지 못했다고 한다.

조정석은 영화 ‘형’의 OST ‘걱정말아요 그대’를 이날 팬미팅에서 처음으로 선보였다. 담담하지만 호소력 짙은 목소리에 팬들은 매료됐다.  자작곡 ‘Gimme A Chocolate’ ‘내게 올래요’ 등 출연했던 드라마 OST와 뮤지컬 곡까지 뛰어난 가창력으로 소화해낸 데 이어 아시아 투어 무대의 하이라이트로 꼽히는 마이클 잭슨 댄스 공연으로 팬들을 열광케 했다.

팬미팅을 마친 조정석은 “아시아 투어를 무사히 마치게 돼 기쁘지만 너무 빨리 지나간 것 같아 아쉽다”며 “소중한 시간을 함께해 주면서 부족한 점도 예쁘게 봐 주신 한국, 대만, 태국, 일본의 모든 팬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팬미팅을 하는 동안 서로 나눴던 추억을 영원히 잊지 않겠다. 여러분도 오래 기억해 주셨으면 좋겠고, 조만간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다”고 약속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