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종, ‘최강 배달꾼’ 특별출연…그룹 회장役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이원종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원종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원종이 ‘최강 배달꾼’ 에 특별출연 한다.

KBS2 금토드라마 ‘최강 배달꾼’은 가진 것이라곤 배달통뿐인 인생들의 통쾌한 뒤집기 한 판을 그린 신속정확 열혈 청춘배달극이다.

맛깔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며 명품 조연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이원종은 오진규(김선호)의 아버지 성환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진규를 못마땅해 하는 오성그룹의 회장이다.

‘최강 배달꾼’은 고경표, 채수빈 등이 주인공으로 확정되었으며, ‘최고의 한방’ 후속으로 8월 4일 첫 방송 될 예정이다.

한편, 이원종은 최근 연극 ‘우리의 여자들’ 울산 공연까지 마치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