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강민혁 “호흡 맞춘 여배우중 크리스탈 제일 좋았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씨엔블루의 강민혁이 지금까지 호흡을 맞춘 여배우중 크리스탈이 제일 좋았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우리에게 내일은 없어! 욜로 앤 골로 특집’으로 진행되는 가운데 박수홍, 돈스파이크, 강민혁, 딘딘, 박재정이 출연핸다.

씨엔블루의 드러머 강민혁이 ‘비디오스타’에서 이승기의 미담을 전했다. 강민혁은 올 하반기 개봉 예정작인 영화 ‘궁합’에서 이승기와 함께 연기 합을 맞췄다.

이에 이날 방송에서 강민혁은 “촬영 당시 사극이 처음이라 불안했다”고 말한 뒤 “승기 형이 연기 조언뿐 아니라 (나를) 편하게 해줘서 정말 고마웠다”고 털어놓아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어 강민혁은 연기자로 활동하며 박신혜, 문채원, 오연서, 혜리 등 내로라하는 여배우들과 함께 연기한 경험을 밝혔다. 또 강민혁은 “함께 호흡을 맞춘 여배우 중에선 수정이가 제일 좋았다”고 말한 데 이어 “정말 여동생 같고 귀여웠다”며 크리스탈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슈퍼스타 K5’의 우승자 박재정이 “나는 뭐든 시키면 할 자신이 있다”는 발언으로 ‘신흥 예스 맨’에 등극했다. 박재정은 “내게 들어오는 모든 행사를 하고 싶다”며 욕망을 드러내는 한편 소속사 사장인 윤종신에 행사를 요청하는 눈물의 영상편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진정한 욜로라이프를 즐기는 박수홍, 돈스파이크, 강민혁, 딘딘, 박재정과 함께 하는 ‘비디오스타’는 오는 11일 오후 8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