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산범’, ASMR 포스터 공개…소리로 선사하는 ‘극강 공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장산범' 모션 포스터 / 사진제공=NEW

‘장산범’ 모션 포스터 / 사진제공=NEW

목소리를 흉내 내 사람을 홀린다는 장산범을 둘러싸고 한 가족에게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 ‘장산범’이 개봉일을 확정하고, 모션 포스터를 공개했다.

올 여름 유일한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 4년 만에 차기작으로 돌아온 ‘숨바꼭질’ 허정 감독, 원조 스릴러 퀸 염정아의 귀환으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장산범’이 오는 8월 17일 개봉한다.

여기에 ‘장산범’만의 특색을 확인할 수 있는 ‘ASMR 모션 포스터’가 함께 공개됐다. ASMR은 뇌를 자극해 시각보다 청각에 집중해 감각을 극대화시키는 기법이다.

미세한 바람 소리와 알 수 없는 동물 소리 등의 효과가 더해진 포스터는 관객들의 상상력을 자극한다. 음산한 기운이 흐르는 골목길을 걸어가는 세 사람 뒤에서 들리는 “엄마” “준희야”라는 목소리와 “엄마, 뒤에서 엄마 목소리가 들려”라는 카피의 조합은 ‘장산범’이 선사할 극강의 사운드 스릴을 예고한다. 특히 이번 포스터는 소리만으로 공포와 스릴을 선사할 영화 ‘장산범’의 특징을 담고 있어 의미가 크다.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 ‘ASMR 모션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는 ‘장산범’은 8월 17일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