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놈 도둑님’ 지현우, 김지훈에 정체 발각 될 위기 모면 ‘일촉즉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도둑놈 도둑님' 방송화면

사진=MBC ‘도둑놈 도둑님’ 방송화면

‘도둑놈 도둑님’ 지현우가 간신히 도망쳤다.

9일 방송된 MBC ‘도둑놈 도둑님'(연출 오경훈, 장준호 극본 손영목, 차이영)에서는 장돌목(지현우)이 위기를 겨우 모면했다.

이날 장돌목은 제이로 변신한 채 한준희(김지훈)과 마주쳤다. 한준희는 전기 충격기를 쏴서 장돌목을 쓰러뜨렸지만 결국 놓치고 말았다.

간신히 도망친 장돌목은 허종범(쇼리)에게 “경찰이 아니라 검찰이었어. 내가 올지 알고 있었던 거야”라고 털어놨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