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모방’ 헨리, 이수경과 뽀뽀신 연기 중 “입에서 똥이 나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세모방' 방송화면

사진=MBC ‘세모방’ 방송화면

헨리가 이수경과 커플 연기를 선보였다.

9일 방송된 MBC ‘일밤-세모방: 세상의 모든 방송'(이하 세모방)에서는 헨리가 이수경에 폭탄 발언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덴탈스토리’ 드라마 ‘그녀의 향기’에 이어 두 번째 드라마 ‘이상한 남자’의 촬영이 진행된 가운데 헨리가 이수경과 커플 연기를 펼쳤다.

이날 두 사람은 뽀뽀신 촬영을 진행했고, 헨리는 이수경과 뽀뽀를 하려는 찰나에 “입에서 똥 냄새나”라는 대사 대신 “너 입에서 똥이 나와”라고 엉뚱한 대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