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시민 송지효 탈락… ‘도둑 이름에 S’ 힌트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사진=SBS ‘런닝맨’ 방송화면

‘런닝맨’ 송지효가 가장 먼저 탈락했다.

9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도둑 대 보안관’의 스릴 넘치는 레이스가 펼쳐졌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서로의 정체를 모른 채 게임을 시작했다. 도둑은 정체를 들키지 않고 보안관을 찾아야 했고, 시민과 보안관인 멤버들은 도둑을 잡아야했다.

그러던 중 시민 송지효가 탈락했고, 도둑의 이름에는 S가 들어간다는 힌트가 공개됐다. 또 보안관 양세찬은 유재석이 물총을 갖고있다는 걸 확신하고 그를 제거하기 위해 나섰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