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올리브소녀의 정체는 에이핑크 하영 ‘반전 음색’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에이핑크 하영/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에이핑크 하영/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올리브소녀의 정체는 에이핑크 오하영이었다.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MC햄버거’ 에게 도전장을 내민 8인의 듀엣곡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가장 먼저 올리브소녀와 뽀빠이가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태연과 종현의 듀엣곡 ‘숨소리’를 선곡해 눈길을 끌었다.

뽀빠이는 부드러운 음색으로 노래를 시작했고, 섬세한 감정을 담담하게 그려냈다. 이어 올리브소녀는 고운 목소리로 귀를 사로잡았다.

이어 판정단 투표결과 뽀빠이가 올리브소녀에 승리해 다음 라운드로 진출했고 뽀빠이에 패한 올리브소녀는 정체를 공개했다. 올리브소녀의 정체는 에이핑크 오하영으로 반전 노래실력을 자랑해 모두를 놀라게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