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있는 그녀’, 시청률 6% 돌파..자체최고 기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품위있는 그녀'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품위있는 그녀’ 방송화면 캡처

‘품위있는 그녀’가 생동감 넘치는 캐릭터들의 다채로운 이야기로 흥미진진한 전개를 이끌었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는 6.3%(닐슨 코리아 유료가구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6%를 돌파하며 또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는 종전 자체 최고 시청률이던 6회 5.3%보다 약 1% 포인트 상승한 수치이며 분당 최고 시청률은 7.2%까지 치솟았다.

순항중인 ‘품위있는 그녀’는 이날 방송에서 우아진(김희선)의 오열과 박복자(김선아)의 본격 상류층 입성기를 조명했다. 브런치 모임 멤버들의 가정사까지 담아내며 풍성함을 더했다.

이날 ‘품위있는 그녀’에서는 우아진과 박복자 두 여자뿐 아니라 다양한 인물군상들이 들려주는 스토리가 눈 뗄 수 없는 볼거리를 안겼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