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김태우, 돌아온 ‘사이다 보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태우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특유의 ‘사이다 보컬’을 뽐냈다.

김태우는 지난 8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이날 히트곡 메들리는 물론, 여름밤에 어울리는 무대를 선사했다.

첫 솔로 데뷔곡 ‘하고 싶은 말’로 무대에 올랐고, ‘꿈을 꾸다’부터 ‘사랑비’, god의 ‘촛불 하나’까지 부르며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무엇보다 김태우는 고음을 무리없이 소화해내며 독보적인 가창력을 과시했다.

변함없는 입담도 펼치던 김태우는 유희열이 “김태우도 부를 때 힘든 노래가 있냐”고 묻자 “워낙 파워 보컬로 이미지가 각인되어 있다. 말랑말랑한 노래가 좀 어색하다. 지드래곤의 노래 같은 경우는 따라해봤는데 이상하더라”고 지드래곤이 피처링한 자이언티의 ‘컴플렉스'(Complex)를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태우는 최근 발표한 신곡 ‘따라가’를 부르며 청량한 분위기를 선사하는 동시에 ‘사이다 보컬’의 면모를 드러내 박수를 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