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슈 “이수만曰 ‘눈빛 살아있다’, S.E.S 발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슈 /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슈 /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S.E.S 슈가 캐스팅 비화를 밝혔다.

슈는 9일 오전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이수만 선생님 앞에서 오디션을 봤다. 업타운의 ‘다시 만나줘’의 안무를 췄다”고 회상했다.

그는 이어 “김건모의 ‘아름다운 이별’을 무반주로 불렀다. 이수만 선생님이 ‘눈이 살아있어서 좋다. 계약을 하자’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후 휴는 S.E.S의 멤버로 발탁돼 바다, 유진과 더불어 그룹 활동을 시작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