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지코, 이수근 오답에 감탄 “진짜 천재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아는형님' / 사진=방송화면 캡처

JTBC ‘아는형님’ / 사진=방송화면 캡처

지코가 이수근을 극찬했다.

지코는 8일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오키도키’의 영감을 받은 곳이 어디일지 문제로 냈다. 지코가 화장실이라는 힌트를 건네자 이수근은 “비데를 썼는데 수압이 너무 세서 ‘오끼도끼’라고 외친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수근의 오답에 감탄한 지코는 “진짜 천재다. 수근이는 랩을 했으면 최고가 됐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수근이는 상황을 순발력 있게 잘 사용한다. 1대1 랩 배틀에 제격이다”며 그 이유를 밝혔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