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가 이상해’ 이준, 정소민과 이복남매 아닌 것 알았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 정소민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 정소민 / 사진=방송화면 캡처

이준이 정소민과 친남매 사이가 아님을 알게 됐다.

8일 방송된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변한수(김영철)가 친부가 아니란 사실을 알 된 안중희(이준)의 모습이 그려졌다.

안중희는 변준영(민진웅)에게 받은 사진을 보고 변한수가 자신의 아버지가 아님을 알게 됐다. 그는 “내가 처음부터 잘못 찾아왔다고? 그런데 왜 나를 아들이라고 받아들였지”라며 눈물을 흘렸다. 안중희는 변한수의 젊은 시절 사진을 찍어 친모(김서라)에게 보냈고 “이 사람 아는 사람이냐”고 물었다.

안중희의 마음을 심란하게 만든 것은 변미영(정소민)이었다. 그는 변미영과 이복남매란 사실 때문에 변미영을 향한 마음을 애써 접었다. 변한수가 자신의 진짜 아버지가 아님을 알게 된 안중희는 변미영을 바라보며 “나는 너 좋아해도 되는 거야? 이 상황을 기뻐해야 되는 거냐고. 우리 이제 남남이니까”라고 말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