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준, ‘불후’ 첫 출연에 421표…고득점 1승 챙겼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불후의 명곡' / 사진=방송화면 캡처

KBS2 ‘불후의 명곡’ / 사진=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용준이 ‘불후의 명곡’ 첫 출연에 1승을 기록했다.

김용준은 8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더 블루 특집에 출연했다.

이날 김용준은 ‘사랑하고 있다는 걸’을 애절한 발라드로 불렀다. 이 무대를 본 비투비 서은광은 “예전의 김용준이 미성이었다면 오늘은 파워풀한 모습이다. 한 번 더 반했다”며 극찬했다.

김용준은 판정단으로부터 421표를 받아 아스트로를 꺾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허각·아스트로·비투비·알리·옴므·박보람·황치열 등이 출연해 ‘더 블루’의 명곡들을 가지고 무대를 꾸몄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