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 뮤지 “‘음악의 신’, 나한테 먼저 들어온 프로그램”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 '오빠생각' /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오빠생각’ / 사진=방송화면 캡처

뮤지가 이상민의 재기를 도왔다고 주장했다.

8일 방송된 MBC ‘오빠생각’에 출연한 그룹 SUV의 뮤지는 이상민을 향해 “‘음악의 신’은 사실 나한테 먼저 들어왔었다”고 말했다. ‘음악의 신’은 방송활동을 쉬고 있었던 이상민의 복귀 프로그램.

뮤지는 “내가 하기엔 너무 대작이더라. 그래서 이런 시나리오라면 이상민 형님이 낫지 않을까 추천했었다”고 밝혔고 “그때부터 형님이 빛을 받기 시작하지 않았느냐”고 설명했다. 이상민은 “처음 듣는 얘기”라고 놀라운 반응을 보였고 이에 뮤지는 “잘됐으니 점심값이라도 좀 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빠생각’은 매주 토요일 오후 4시 45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