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측 “과로+몸살 증세로 입원…퇴원 시기 미정”(공식입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신지

코요태 신지 / 사진=텐아시아 DB

혼성그룹 코요태 신지의 과로로 입원했다.

신지 측 관계자는 8일 텐아시아에 “신지가 과로와 심한 감기 몸살 증세로 입원했다”며 “스케줄을 계속 소화하다 무리가 온 듯하다. 아직 퇴원 시기는 미정이다”고 밝혔다.

신지는 코요태 멤버로 음반 뿐만 아니라 다양한 방송에서 활약 중이다. 당분간 신지는 스케줄을 줄이고 휴식을 취할 것으로 보인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